[결혼 이야기] 예비부부의 웨딩 준비 ‘D-180일’ 결혼행진곡

  • 입력 : 2017.10.12 11:29:52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결혼 준비기간은 예비부부마다 조금은 다르겠지만, 결혼 준비의 전체적인 흐름은 정해져 있다. 대체적으로 6개월 정도의 시간을 두고 준비한다. 180일이라는 시간이 빠를 수도 있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좀더 빨리 준비했어야 했나” 하는 후회를 하는 경우도 있다. 이러한 후회를 하지 않으려면 정해진 시간을 효과적으로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결혼식은 6개월 정도의 시간을 두고 차근차근 준비하는 게 좋다. ⓒ주얼리 앱 비주얼



결혼 6개월 전 ( D-180 )

결혼 6개월 전은 결혼식 기본정보 및 업체 탐색단계이다. 먼저 웨딩홀, 허니문, 스드메(스튜디오-드레스-메이크업), 혼수 등에 비용을 얼마나 들일지 예산을 세워야 한다. 예비부부가 비용을 어떻게 부담할지도 사전 논의를 해야 한다. 예산이 정해지면 가장 먼저 할 일은 예식장 예약이다.

인기가 많은 웨딩홀의 경우, 1년 전부터 예약이 마감되는 경우가 많다. 예식장 예약은 빠르면 빠를수록 좋다. 상견례의 경우, 과거에는 결혼 준비 전에 많이 했지만, 최근에는 결혼 준비를 먼저 하고 식 2~3개월 전에 하는 경우가 늘고 있다.

결혼 5개월 전 ( D-150 )

결혼식 날짜가 확정되면, 두 사람이 원하는 여행스타일(휴양형 or 관광형)을 정한 후 신혼여행지를 최종 결정한다. 장소 선정 후엔 여권, 비자 등을 체크하고 항공권, 호텔 등의 모든 예약 상황을 점검한다. 신혼집은 인테리어 기간과 혼수를 들이는 시기까지 예상해서 여유 있게 계약한다.

결혼 4개월 전 ( D-120 )

4개월 전부터는 예비신부의 드레스샵 투어를 진행하고, 스드메 업체를 선정한다. 결혼에도 성수기, 비수기가 있으니 미리 준비해야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다. 각각의 업체를 따로따로 진행해도 좋지만, 패키지로 진행할 경우 많게는 100만원까지도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스드메 계약 후엔 양가의 부모님들과 함께 예물에 대해 상의한다. 주얼리 앱 비주얼 등을 활용하면 원하는 예물 견적을 합리적인 가격에 받아볼 수도 있다. 사전에 적정 예산과 그에 맞는 예물을 알아보면 구매할 때 도움이 된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일생에 가장 빛나고 아름다운 결혼식을 올리기까지는 많은 준비가 필요하다. ⓒ주얼리 앱 비주얼



결혼 3개월 전 ( D-90 )

결혼식 3개월 전은 결혼 전 몸을 가꾸는 시간이다. 결혼 준비 체크리스트에서 빼먹기 쉬운 것 중 하나가 바로 건강검진이다. 다양한 항목의 검진을 통해 결혼 초기에 건강 상태를 개선하는 것이 좋다. 특히 예비 신부의 경우 3개월 전부터는 피부관리에도 관심을 가져야 할 시기이다. 결혼식 전에 웨딩 촬영을 하기 때문에 이를 위해서라도 미리 관리하면 좋다.

결혼 2개월 전 ( D-60 )

본격적인 본식 준비 단계인 2개월 전부터는 주례와 사회자, 축의금 받는 사람 등을 주변 사람들에게 요청해야 한다. 또한 축가, 축하연주, 웨딩카, 부케, 축포, 본식 스냅, 식전 영상업체 등 본식에 필요한 세부사항들의 준비도 시작한다. 하객 리스트를 작성하고 나서는 청첩장 제작을 진행해야 한다. 봉투 주소록을 작성•발송하고, 가까운 지인에게는 직접 만나서 전달하는 것이 좋다.



 기사의 2번째 이미지

결혼식을 앞둔 예비부부에게는 준비기간이 짧게만 느껴진다. ⓒ주얼리 앱 비주얼



결혼 1개월 전 ( D-30 )

본식 전 최종 점검단계인 1개월 전에는 몸에 맞춰 예복을 구입하고, 신혼집 이사 후 혼수를 들이는 일도 함께 진행한다. 신혼여행 예약 내역 및 필요한 물품, 본식에 필요한 모든 세부 사항들을 최종적으로 점검해야 한다. 본식 전에 양가 부모를 찾아 다시 한번 정중히 감사 인사를 드리는 것도 잊지 말아야 한다.

이렇듯 결혼식에 소요되는 기간을 큰 그림으로 정리하고, 6개월 동안의 시간을 자신의 현재 상황에 맞춰 차곡차곡준비한다면 후회 없는 결혼식을 치를 수가 있다. 일생에 가장 빛나고 아름다운 결혼식. 행복한 가정을 꿈꾸는 예비부부들에게는 이 순간을 앞두고 180일 간의 준비기간이 기다리고 있다. 잘 짜여진 일정과 진행은 그날의 축복을 더욱 빛나게 해줄 보증수표가 되어줄 것이다.



[MK스타일 주동준 기자 / 도움말 : 주얼리 앱 비주얼]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