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축복의 땅 ‘부안’ - 내륙지역 명소 여행

  • 입력 : 2017.01.12 17:04:28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흩어졌던 기와 바람이 내륙으로 모여든다고 하여 ‘축복의 땅’으로 불리는 부안.

부안 관광 안내 지도를 펼쳐보면 부안의 지형을 살펴볼 수 있는데, 부안의 서남쪽 변산반도는 해안 길을 따라 앞바다를 둘러보는 코스로 유명하다. 또 부안 서남부 내륙은 변산반도 국립공원을 중심으로 산이 솟아있고, 김제시와 맞닿아 있는 쪽의 부안은 온통 평야 지대다.

해안선이 아닌 산줄기가 이어지는 부안의 매력적인 내륙 여행지를 둘러보자.



[MK스타일 이진욱 기자/ 도움말 사진제공 : 월간 여행스케치/ 디자인 : 정유진]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